‘자동차 365’ 서비스 개선…간편인증·결제수단 다양화
12일부터 시스템 적용…항목별 이용수수료도 폐지
채종윤기자 기사입력  2022/01/10 [22:5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앞으로 자동차종합정보서비스(자동차 365)에서 여러 대를 검색하더라도 1회 인증으로 모든 조회가 가능하다.

 

또 본인·중고차 이력 조회시 수수료 없이 무료로 이용이 가능하고 결제수단도 5개로 확대된다.

 

국토교통부와 한국교통안전공단은 10일 이용 편의성과 자동차 정보 접근성 향상을 위해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자동차종합정보서비스를 전면 개편하고 오는 12일부터 서비스한다고 밝혔다.

 

  [ 출처=국토교통부 ]



주요 개선사항으로는 본인인증 수단을 기존 공동인증서와 휴대폰 문자인증에서 7개 인증수단으로 늘렸다.

 

또 자동차 조회 때 1회 인증으로 모든 조회가 가능하도록 본인인증 관련 편의를 높였다.

 

본인·중고차 자동차이력조회 조회 때 항목별로 이용수수료를 납부해야 했으나 무료로 제공하며, 기존 신용카드와 휴대폰결제만 가능하였던 것을 5개 결제수단으로 확대했다.

 

본인 소유 자동차를 등록해두면 해당 자동차에 대한 예상 연세액, 주행거리, 리콜정보, 제원정보, 검사·정비이력정보 등을 마이페이지에서 모두 확인할 수 있다.

 

아울러, 대표소유자 외 공동소유자도 소유 자동차에 대해 정보 확인이 가능해지면서 자동차 소유자의 재산권 보호·관리가 더욱 용이해지고 대포차 양산을 방지 하는 데에도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와 함께, 중고차매매 사기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중고차 정보를 한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도록 ‘매매용 차량 신속조회 서비스’ 코너를 마련했다.

 

‘매매용 차량 신속조회 서비스’에서는 자동차등록번호만 입력하면 하나의 페이지에서 실매물 여부, 중고차매매 평균금액, 이력정보 등을 모두 확인할 수 있어 중고차 정보를 보다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

 

한편, 이번 개편 서비스와 발맞춰 12일부터 2주 동안 이벤트도 실시한다. 자동차365 회원가입 후 개선사항에 대해 자유롭게 댓글을 작성하면, 추첨을 통해 당첨자 200명에게 기프트콘을 증정한다. 당첨자는 오는 28일 자동차 365 누리집을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김정희 국토교통부 자동차정책관은 “이번에 개선된 자동차365 서비스는 자동차 정보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고 이용자 관점에서 이용 편의성을 높이는 데 중점을 두어 개선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매매용 자동차에 대해 정비 등의 이력조회서비스 수수료를 무료제공으로 전환함에 따라 중고차 사기 피해 예방 등에도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위드타임즈

'킬힐' 김하늘X이혜영X김성령,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