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들의 고민 해결을 위해 디지털 리더들이 뭉쳤다.
청년 고민 해결단의 진심 톡(TALK)’개최
위드타임즈 기사입력  2022/01/12 [15:2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주요 참석자 명단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1월 12일(수) 오후 3시, 경기 스타트업 캠퍼스(판교 소재)에서 임혜숙 장관을 비롯한 디지털 리더들이 청년들의 고민을 청취하고 조언하는「청년 고민 해결단의 진심 톡(TALK)」을 개최하였다.

 

이번 행사는 작년 12월 2일 발표한 「디지털 대전환 시대의 청년 지원정책」의 후속조치로서, 국내 대표 스타트업 창업자, 스타 소프트웨어 개발자, 유명 1인 미디어 창작자 등 디지털 분야에서 왕성하게 활동 중인 선배들이 ‘청년 고민 해결단’ 길잡이로 참여하였다.

 

특히, 온라인 가사 중개 플랫폼(‘청소 연구소’)으로 빠르게 성장 중인 ‘생활 연구소’ 연현주 대표가 멘토단장을 맡고, 임혜숙 장관이 명예 멘토단장으로 참여하여, 계속해서 청년 멘토링을 이끌 예정이다.

 

이날 청년들은 온라인을 통해 어려움을 극복한 과정과 도전에 앞서 준비해야 할 점 등 다양한 질문을 던졌고, 멘토들은 그간의 경험을 바탕으로 구체적이고 생생한 조언을 제공하였다.

 

멘토들은 “도전을 시작할 당시에는 지금 활동하고 있는 분야를 주목하는 사람들이 많지 않았다.”며, “선배들과 커뮤니티를 통해 정보를 모아 본인이 잘할 수 있는 분야에 과감히 도전하고, 차근차근 준비한다면 꿈을 이룰 수 있을 것”이라고 조언했다.

 

한편, 디지털 분야 취·창업과 연구, 창작을 꿈꾸는 청년들을 위한 ‘청년 고민 해결단’의 멘토링은 올해 총 1,000명(상/하반기 각 5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멘토를 비롯하여, 청년들에게 실질적인 조언과 도움을 줄 수 있는 젊은 디지털 리더들을 중심으로 멘토단을 구성하고, 청년들이 각자 희망하는 진로에 따라 멘토와 멘티를 연결하여 온라인을 통해 멘토링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상반기 멘토링 프로그램에 참여를 희망하는 청년들은 1월 17일(월)부터 2월 11일(금)까지 멘토링 누리집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임혜숙 장관은 “저도 당시 공과대학에서 매우 드물었던 여학생이자, 낯선 환경에 적응해야 하는 유학생으로서 어려움을 겪던 시절이 있었지만, 선배들의 조언 덕분에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었다.”고 회상하며,

 

 “젊은 디지털 리더들의 진심이 담긴 멘토링을 통해, 청년 여러분들이 꿈을 이루고 다른 누군가의 멘토가 되어주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위드타임즈

'킬힐' 김하늘X이혜영X김성령,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