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인증 제도의 진실(10회)
알아야 이익이 되는 먹거리의 진실 / 전도근박사
위드타임즈 기사입력  2021/04/04 [12:3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친환경 인증 마크 ( 출처=농산물품질관리원)

 

우리 농업은 농약에 대한 의존도가 너무 높다. 한마디로 농약대국(農藥大國)이다. e-나라지표(2014)의 자료를 보면 한국의 농약 사용량은 11.3kg/ha을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나 세계 4∼5위를 차지하고 있다.

 

우리나라는 덴마크의 7배, 뉴질랜드의 12.8배, 미국의 5.9배에 이른다. 세계보건기구(WTO)와 국제노동기구에 의하면 한국은 단위면적당 농약 사용 양 세계 2위를 기록하고 있다. 또한 전체농민의 20~40%가 농업에 관련된 중독경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농약의 위험성은 한국뿐만 아니라 세계적인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현재 전 세계적으로 12,000가지 이상의 화학물질이 농약으로 등록되어 있고 매년 250만 톤가량이 살포되고, 매년 3백만 명 이상의 심각한 농약중독환자가 발생하며, 2만 여명이 직업적 농약 노출로 사망한다고 한다.

 

이와 함께 식품의 안전성에 대한 소비자의 불신이 날로 커지고 있는 가운데 건강하게 오래 살고자 하는 욕구는 더욱 강해져 언제부턴가 우리 사회에 웰빙 바람이 강하게 몰아치고 있다. 웰빙 바람은 자연스럽게 먹는 것에 관심을 가지게 되었고, 특히 식품업계만큼 웰빙 바람이 거센 곳도 없다.

 

요즘 출시되는 식품 치고 웰빙을 강조하지 않은 제품이 없을 정도다. 음식 문화는 이미 21세기에 들어서면서 친환경, 유기농, 생식 등의 키워드로 요약할 수 있었다. 대형 마트에는 유기농 채소만을 모아 파는 부스가 생기고, 레스토랑마다 친환경 농법으로 키운 재료만을 쓴다는 홍보 전략을 내세우기도 한다.

 

이런 경향 속에 일반 제품의 2배가 넘는 돈이 들어도 유기농만을 고집하는 주부들이 점차 늘고 있는 것이다.

 

정부는 이러한 국민적인 요구에 의해 소비자에게 보다 안전한 친환경농축산물을 전문인증기관이 엄격한 기준으로 선별·검사하여 정부가 그 안전성을 인증해주기 위해 친환경농축산물 인증 제도를 도입했다.

 

친환경농축산물이란 환경을 보전하고 소비자에게 보다 안전한 농축산물을 공급하기 위해 유기합성 농약과 화학비료 및 사료첨가제 등 화학자재를 전혀 사용하지 아니하거나, 최소 량 만을 사용하여 생산한 농축산물을 말한다.

 

친환경농축산물 관리 토양과 물은 물론 생육과 수확 등 생산 및 출하단계에서 인증기준을 준수했는지의 엄격한 품질 검사와 시중 유통 품에 대해서도 허위표시를 하거나 규정을 지키지 않는 인증 품이 없도록 철저한 사후관리를 하고 있다.

 

친환경농산물 인증은 국립농산물 품질관리원과 민간전문 인증기관이 엄격한 기준으로 심사한 후 인증하여 소비자에게 안전하고 신뢰성 있는 친환경농산물을 공급하는 제도다. 친환경농산물 인정을 받으려면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또는 민간인증기관에 신청하여야 한다.

 

친환경농산물 인증을 받으면 친환경 인증마크를 생산물에 부착할 수 있는데 그 동안 인증종류가 많고 인증 받은 제품임을 표시하는 인증마크가 다양해 쉽게 구분하기 어렵고 혼란스러워 이해하기 어렵다는 소비자들의 지적에 따라 2012년 1월, 총 9개 형태로 운영되고 있던 인증제도 표지를 1개의 공통표지로 만들었다.

 

하나의 마크만 기억해도 농림축산식품부가 인정한 안전한 우리 농산물임을 확인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유기농 인증마크는 화학비료와 농약을 사용하지 않고 재배한 친환경농산물(유기농)을 말하며, 축산물의 경우엔 유기사료를 먹이고 항생제와 항균제를 사용하지 않고 사육한 축산물을 인증하는 표시다.

 

또 HACCP(위해요소중점관리기준) 마크는 식품의 원재료부터 제조, 가공, 보존, 유통, 조리단계를 거쳐 최종 소비자가 섭취하기 전까지의 각 단계에서 발생할 우려가 있는 위해 요소를 규명하여 식품의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한 과학적인 위생관리체계를 인증한다.

 

 

전도근 교육학 박사   

* 이 글을 쓴 전도근 박사는 홍익대학교에서 평생교육 정책으로 교육학박사를 취득했다공립고등학교에서 교사로 재직했고강남대학교 교양학부 교수 퇴임 후 각 대학교지자체교육청평생교육원국가전문행정연수원 및 각종 기업체 연수원 등에서 3,000여 회 이상 특강을 하였다.

교육컴퓨터요리자동차서비스 등과 관련된 50개의 자격증을 취득하였으며1회 평생학습대상 특별상을 받았다. SBS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 일이, KBS 한국 톱텐」 등에 소개되었다현재 강의와 집필활동을 하고 있으며엄마는 나의 코치등 등 300여권의 저서를 집필하였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위드타임즈

배우 민우혁, ‘사랑의 콜센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