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학교 식량자원과학과 동문회, 모교에 1억1300만원 기부
채종윤기자 기사입력  2021/04/07 [14:3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호암 김기준 장학기금 기부식기념 촬영 ⓒ 건국대학교 

 


건국대학교 식량자원과학과 동문회가 모교인 건국대에 ‘호암 김기준 장학기금’ 1억1300만원을 기부했다.

식량자원과학과 동문회는 최근 건국대 행정관에서 열린 기부식에서 건국대 전영재 총장에게 호암 김기준 장학기금 1억1300만원을 전달했다.

이 장학기금은 호암 김기준 교수(구 농학과)가 1996년 2월 정년퇴임하며 기부했던 장학금을 기반으로, 식량자원과학과 졸업 동문과 농학과 총동문회가 함께 뜻을 모아 조성한 것이다. 식량자원과학과 재학 중인 후배들을 위한 장학금으로 쓰이게 된다.

이번 장학기금 마련에는 학과 교수들도 함께 참여해 뜻을 더했다.

전영재 총장은 “동문들께서 25년간 모으고 간직해온 뜻을 후배 재학생들을 위해 기부해 주신 것에 감사드린다”고 감사의 말을 전했고, 구자윤 동문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좋은 뜻을 전달하게 돼 더욱 기쁘다. 이번 장학금을 시작으로 더 많은 졸업동문들이 후배 양성을 위한 뜻깊은 릴레이 기부에 동참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위드타임즈

배우 민우혁, ‘사랑의 콜센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