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교육청, ‘학교로 찾아가는 예술플러스’ 운영
김순곤기자 기사입력  2021/04/08 [09:5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지난 3월 TDC앙상블, 연학초등학교에서 실내악 공연 모습.     ©부산교육청

 

부산광역시교육청(교육감 김석준)은 올해 12월까지 유·초·중·고·특수학교 507개교를 대상으로 ‘학교로 찾아가는 예술플러스’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학생들이 평소 접하기 어려운 클래식, 국악, 연극, 오페라 등 다양한 장르의 질 높은 문화예술의 체험 기회를 제공해 학생들의 예술적 소양을 함양하기 위한 것이다.

 

국악그룹 도시락, TDC앙상블, 극단더블스테이지, 메이크뮤직, 반올림, 올웨이코리아, 스텝아트컴퍼니, 매직큐 등 35개 예술단체가 학교로 직접 찾아가 공연을 펼친다.

 

특히 코로나19 단계가 격상 될 경우 온라인 공연을 병행하고, 온라인 공연 후 공연 관련 질의응답 및 작품해설 등도 진행한다.

 

공연 세부장르는 퓨전국악, 전통국악, 클래식 타악기 앙상블, 피아노 6중주, 마당극, 인형극, 오페라, 스티릿 댄스, 과학마술 등이다.

 

부산시교육청은 올해 4억2,000만원을 들여 유·초·중·고·특수학교에서 총 507회 공연을 펼칠 계획이다.

 

특히 올해는 유아들의 예술 감수성을 키울 수 있도록 유치원까지 공연 대상을 확대·운영한다.

 

또, 공연의 질 관리를 위해 공연단체와 사전 협의회를 실시하였으며, 학교별 설문조사를 통해 공연에 대한 컨설팅도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김석준 교육감은 “지역 예술자원을 활용해 학교에서 학생들에게 수준 높은 공연과 전시를 체험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것이다”며 “학생들이 꿈과 끼를 펼치고, 예술적 감수성을 키우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위드타임즈

배우 민우혁, ‘사랑의 콜센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