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감상] 봄
봄 황토물에 희망이 피어난다... 시지야 이영우 시인
위드타임즈 기사입력  2021/04/01 [16:4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선암사 홍매화 (사진 제공= 류시자)  ©위드타임즈

 

 

  봄

  황토물에
  희망이 피어난다 
 
  홍매화
  붉은 입술을 열고
  깽깽이풀
  여린 꽃을 피우고 
 
  우듬지 걸린
  정월보름달 보며
  달집을 태우는 소원들이 
 
  참한
  그대 닮은
  이쁜 봄을 낳았다

 

 

 

     

[이영우 시인 프로필]

아호시지야 (是知也)

출생지구례

한국가곡작사가협회 이사 

한국통일문인협회 정회원

통일정책연구원 전문교수

한민족사중앙연구회 지회장

한국문학동인회 이사 등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위드타임즈

배우 민우혁, ‘사랑의 콜센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