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이병진 권한대행 “안전한 선거를 위해 행동수칙 준수 당부”
4월 7일 시장 보궐선거 사전투표소 방역 준비상황 점검
김순곤기자 기사입력  2021/04/02 [15:5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이병진 권한대행 “안전한 선거를 위해 행동수칙 준수 당부”     ©부산시

 

이병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오늘(1일) 오후 2시 30분에 부곡3동 사전투표소를 방문해 사전투표 최종 모의시험을 참관하고,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대응 방역 준비상황을 확인했다.

 

부산에는 205개 읍·면·동에 1곳씩 사전투표소가 설치됐으며, 부곡3동 사전투표소는 금정구청 1층 로비에 마련됐다. 지난 3월 23일에 이어 이날 오후 2시에는 전국 재·보궐선거 실시지역에서 동시에 사전투표 최종 모의시험이 이뤄졌다. 모의시험은 ▲사전투표소 설비 ▲선거전용 통신망 설치부터, ▲통합 명부시스템 접속 ▲투표 개시 ▲모의 투표용지 및 주소라벨 발급까지 투표 전 과정을 점검하는 것으로, 이병진 권한대행은 이 모든 상황을 처음부터지켜봤다.

 

또한, 최근 코로나19가 재확산되고 있는 시점에서 ‘안전한 선거’를 치를 수 있도록 사전투표소 방역 준비상황을 확인했다. 투표소 입구 발열 체크, 손 소독 후 비닐장갑 착용, 선거인 간 거리두기 등 투표 전 과정의 준비상황은 물론, 발열 선거인용 임시 기표소 설치, 동선 분리 여부 등 투표소 설비·배치도 꼼꼼하게 점검했다.

 

한편, 사전투표는 별도 신고 없이 재·보궐선거가 있는 지역의 사전투표소 어느곳에서나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할 수 있다. 하지만 선거 당일인 4월 7일 본 투표는 부산시 내 투표소 917곳 중 유권자별 주민등록지에 따라 지정된 곳에서 오전 6시부터 오후 8시까지 할 수 있다.

 

이병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현재 부산은 유흥업소 발 감염세 확산으로 지난총선보다 더 엄중한 상황”이라며, “투표소 사전 방역부터, 투표 진행 중에도 감염 차단을 위한 수시 소독과 환기 등 세심한 관리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아울러 “선거사무 종사자분께서는 선거일까지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라며,투표에 참여하는 시민들께서도 「코로나19 대비 투표참여 대국민 행동수칙」을 반드시 지켜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위드타임즈

배우 민우혁, ‘사랑의 콜센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