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유야호, 가래떡 먹다 찐 ‘SG워너비’ 영접! ‘타임리스’ 라이브에 설렘X감동 과다! 오열 각!
채종윤기자 기사입력  2021/04/16 [15:4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진 제공= ‘놀면 뭐하니?’

 

MBC ’놀면 뭐하니?’의 유야호(유野好)가 가래떡을 먹다 찐 ‘SG워너비’와 영접한 모습이 포착됐다. 포크를 입에 문 채, 눈을 떼지 못하고 있는 유야호와 약 3년 만에 완전체로 ‘타임리스(Timeless)’ 라이브 무대를 펼친 ‘SG워너비’의 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

 

오는 17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연출 김태호 윤혜진 김윤집 장우성 왕종석 작가 최혜정) 측은 ‘MSG워너비’ 제작자 유야호와 찐 ‘SG워너비(김용준, 김진호, 이석훈)’의 첫 만남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유야호가 ‘MSG워너비’ 제작을 위한 미팅 자리에서 가래떡을 조청에 찍어 먹다가 갑작스러운 ‘SG워너비’의 등장에 ‘깜놀’한 모습이 담겨 있다. 유야호는 가래떡을 더욱 맛있게 즐기기 위해 BGM을 요청했고, ‘SG워너비’의 ‘타임리스’ 라이브 음원이 플레이 된 것으로 알고 있던 상황.

 

‘MSG워너비’ 프로젝트의 시작이 된 ‘SG워너비’가 직접 ‘타임리스’를 부르며 등장하자 유야호는 놀란 것도 잠시 노래에 흠뻑 젖어 들었다고.

 

‘MSG워너비’를 제작하는 유야호를 위해 약 3년만에 뭉쳐 천상의 하모니를 이룬 ‘SG워너비’는 ‘라라라’부터 ‘살다가’, ‘아리랑’, ‘내사람’까지 어디서도 볼 수 없었던 명곡 퍼레이드를 펼쳤고, 유야호는 마치 치유를 받듯 그들의 노래를 따라 부르며 현장의 분위기를 만끽했다. 공개된 사진 속 ‘SG워너비’와 함께 노래를 부르는 유야호의 모습이 보는 이들까지 흐뭇하게 만든다.

 

마이크가 필요 없이 목소리만으로 넓은 공간을 가득 채운 ‘SG워너비’의 무대가 끝나자 유야호는 “유리창 깨려는 거야?”라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는 전언이다.

 

가요계의 정상에서 ‘야호~’를 외치겠다는 포부를 밝힌 ‘MSG워너비’의 제작자 유야호와 국가대표 남성 보컬 그룹 ‘SG워너비’의 역사적인 첫 만남은 오는 17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고정 출연자 유재석이 릴레이와 확장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프로젝트를 통해 ‘유(YOO)니버스'를 구축하며 ‘부캐’ 신드롬을 일으켰다. 코로나 시대에 잃기 쉬운 웃음과 따스한 위로를 동시에 전하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위드타임즈

배우 이보영, 패션 매거진 화보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