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감상] 연필
흑심을 품고...이영우 시인
위드타임즈 기사입력  2021/04/12 [09:1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흑심을 품고 살을 깍는 아픔으로...( 본문 중에서)     

 

       

     [ 연필 ]

            

              이영우 시인

 

     

     흑심을 품고

     살을 깍는 아픔으로

 

     희망을 꿈꾸던

     이파리 하나 그리고

     참새와 사랑하는

     허수아비 하나 그리다

 

     철학이 숨쉬는 삶

     심리가 파도치는 삶

 

     심이 닳고 닳아도

     볼펜 지팡이를 의지해

     활활 불타오르던 너 

 
     영원한 나의 사랑아!

 

 

▲ 영원한 나의 사랑아 ! ( 본문 중에서)  



 

 

▲ 이영우 시인 ⓒ  위드타임즈 

[이영우 시인 프로필]

아호시지야 (是知也)

출생지구례

한국가곡작사가협회 이사 

한국통일문인협회 정회원

통일정책연구원 전문교수

한민족사중앙연구회 지회장

한국문학동인회 이사 등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위드타임즈

배우 이보영, 패션 매거진 화보
많이 본 뉴스